Board

Title김선생님 안녕하세요2009-03-14 11:55
Writer


필요이상으로 과한 대접을 받고와서 감사함에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.
한편으로는 민폐를 끼쳐드린것이 아닌지 죄송하네요.

좋은 기타와 좋은 음악 많이 듣고와서 귀와 손이 아주 호강했는데 그덕에
wishlist 에 품목 하나가 추가 되었으니 정말 "빡"쎄게 일해야겠습니다.

이번주까지는 좀 바쁜일이 있어서 다음주부터 내주신 숙제 열심히 해보겠습니다.

그럼 조만간 마음은 가볍게 양손은 무겁게해서 다시 찾아뵐께요.

Comment
Captcha Code
(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)
Prev간만에 음반몇장 질렀습니다.2009-03-14
-김선생님 안녕하세요2009-03-14
Next알마기타 소경2009-03-10